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회장이 SBS 서울 디지털 포럼 2008에서 연설을 하고, 월드와이드 텔레스코프(WWT : Worldwide Telescope)를 직접 시연했다고 합니다.

참고 : 매일경제 기사에 따르면, "그는 컴퓨터 모니터에 이 소프트웨어를 띄워 천체를 줌인, 줌아웃을 통해 보면서 쉽게 내비게이션 하는 모습, 엑스레이와 발열을 이용해 별자리와 성운을 보는 다양한 방식으로 보는 모습 등을 보여줬으며, 전문가나 일반인, 어린이까지 자신이 가진 지식을 이용해 설명을 추가함으로써 '가이디드 투어(안내여행)'를 만들어 정보공유에 참여하도록 한 사례를 소개했다."고 합니다.

이중에서 '엑스레이와 발열'이라 함은... 아마도 엑스레이 영상(찬드라 X)과 자외선, 적외선 영상 등을 의미하는 것 같습니다.

====
그래서, 혹시나 하고 여러가지 뉴스를 돌아다 보았는데, 사진 한쪼가리도 올라와 있는 게 없네요. 다만 SBS 사이트에 들어가 보시면 시연장면을 담은 비디오를 보실 수 있습니다. 아래는 한 두 장면만 잡아본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나,  아직 Worldwide Telescope 공식사이트 http://wwtelescope.com/는 아무런 변화가 없습니다. 그래도... 빌 게이츠 회장이 직접 시연을 했으니, 이제 정말 정식으로 공개될 날이 얼마 안남은 것 같아, 미리 화면을 캡쳐해 두었습니다.

맨 아래에 Coming in Spring, 2008 이라고 보이시죠. 이제 봄이 얼마 남지 않았잖습니까...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 작년 서울 디지털 포럼에는 구글의 에릭 슈미츠 회장이 참석해서 구글맵의 스트릿뷰(Street View)를 처음으로 공개했었습니다. 모르긴 몰라도 억대 강연비를 안겨주었을테니, 뭔가 재미있는 걸 하나씩 터뜨려주는 센스를 발휘하는 건가요? ㅎㅎㅎ

====
참고로, 제가 예전에 올린 월드와이드 텔레스코프(WWT : Worldwide Telescope)에 관한 글은 다음과 같이 4개가 있습니다.
쭉 읽어보시면 아시겠지만,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엄청나게 멋지다고 선전하는 것에 비해 그다지 구글 스카이 (Google Sky)에 비해 뛰어나다는 느낌은 받지 못합니다. 물론 여러가지 구글 스카이에 비해 나은 점이 있는 건 사실입니다만....

어찌되었든 두 거인이 서로 경쟁하면 점점 더 좋은 방향으로 발전할 수 있으니, 일반인들에게는 좋인 일일 겁니다.

 참고로 구글 스카이는 금년 1월 10일 전면 개편된데 이어, 구글어스 4.3 발표시에도 기능이 추가된 바 있으며, 3월 13일엔 웹버전 구글 스카이가 전격 공개되기도 하였죠. 이것만 봐도, 구글에서도 마이크로소프트의 월드와이드 텔레스코프(WWT : Worldwide Telescope)에 엄청나게 신경쓰고 있다는 것을 아실 수 있을 겁니다.

====
갱신 : 동영상이 올라와 첨부합니다~~


민, 푸른하늘
Posted by 푸른하늘 푸른하늘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