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론/쿼드콥터2017. 6. 26. 15:03

6/19

대학생 스타트업 드론 충전, 데이터 전송가능한 스테이션 개발

EU, 2019년부터 모든 드론 전자등록 의무화

MMC의 전원공급형 Tethered 드론 시스템, 비상시 통신스테이션으로

ERAU, 국방부로부터 완전자율운항 드론 개발로 1백만달러 연구비

오퍼레이터 없이 지도제작하면서 미션플래닝. 

PhoneDrone Ethos, 스마트폰을 꽂아서 날리는 드론

Phonedrone Ethos

6/21

SureFly, 하이브리드 헬리콥터 슈퍼플라이. 옥타콥터. 연료/배터리, 가격 20만 달러 , CNet 화보

중국 징둥닷컴(JD.com) 드론으로 시골까지. 배송비 70% 절약예정

가트너의 드론 시장 분석 전망 물류신문

아마존, 카메라와 마이크를 사용하여 비행체 궤적 예측, 회피하는 드론  특허 신청

러시아 Kalashnikov 그룹, 정찰용 무소음 모드 드론 시판. 7.5kg, 60배 광학줌 카메라

오하이오 공항, 드론 연구 지원위해 레이더 장비 취득

미국 미사일방어위, 레이저로 미사일 격추시키는 고고도 드론 개발 요청

boeing MDA drone concept

6/23

아마존, 벌집형 '물류배송타워' 특허 출원

아마존의 드론을 활용한 '물류배송 타워'  width=

서울시, 드론으로 한강교량 취약지점 안전점검

고사위기에 몰린 韓 드론업계. 산업용 드론까지 접수하는 중국 - 소프트웨어와 기초부품에 투자 필요

고사 위기 몰린 韓 드론업계…산업용 드론까지 접수하는 中

한전, 자율비행 드론 설비진단 기술공개

Pegasus 1, 도버해협을 건넌 비행 자동차(자이로플레인?)등  파리 에어쇼에 등장

France Paris Air Show

NASA의 Safe2Ditch, 모터등 고장파악후 장애물 교통등 인지하여 비상착륙 기술

6/24

WiFi 신호를 사용하여 건물 내부를 매핑하는 드론

UC Santa Barbara Drones 3D imaging



Posted by 푸른하늘 푸른하늘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드론/쿼드콥터2017. 2. 23. 01:15

Exyn 이라는 스타트업에서 드론에 탑재할 수 있는 인공지능을 개발했다는 소식입니다. 이 기술은 먼저 여러가지 센서를 통해 수집한 정보를 사용하여 3D 지도를 생성하여, 비행계획을 세워 목표지점까지 자율적으로 운행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입니다.

사용자는 맨처음에 드론의 현재위치와 목표지점만을 지정하며, 중간에는 아무런 개입을 하지 않습니다. 중간에 사람이 길을 막아서는 등 장애물이 변경되더라도 이를 인지하여 우회 또는 넘어가기도 합니다.

아래 화면에서 왼쪽 아래는 드론이 실시간으로 만들어낸 3D 지도와, 운행경로(노란색 선)을 볼 수 있습니다. 

이러한 자동운항 시스템이 있다면 특히 복잡한 공장 내부의 시설물 조사 같은 곳에서 많은 쓰임새가 있을 것 같습니다. 특히 여러대의 드론이 서로 협력하여 조사할 수 있는 드론이 있다면 용도는 무한정할 것 같습니다.

하지만, 이번 공개된 Exyn의 기술도 아직까지 "인공지능"이라고 이름붙이기에는 한참 멀었다고 보입니다. 2차원대신 3차원으로 회피하는 기술을 추가한 정도로 보입니다. 물론 이 정도를 구현하는 것도 아주 어려운 일이지만요.

아마 우리나라에서도 많이 연구하고 있겠죠?

민, 푸른하늘

===

Exyn Technologies Inc. 라는 스타트업이, GPS가 없는 곳이나 어둡고 장애물이 가득찬 환경에서도 드론을 자율운항 할 수 있도록 해주는 인공지능 소프트웨어를 공개했다. 펜실바니아 대학교 GRASP Labs로부터 분사한 Exyn은 다양한 센서를 융합하여, 드론이 마치 사람처럼 상황을 인식할 수 있도록 하였다.

이 회사에서 공개한 데모디비오에서, Exyn의 인공지능을 사용한 드론은 자신의 주변 환경을 인식하고 받아들이는 것으로 보인다. 그 다음 복잡한 사무실에 있는 출발점으로부터, 사람의 개입없이 가까운 출구까지 운항하였다. 경로는 미리 프로그램한 상태가 아니고, 조종사는 드론이 파악한 경로에 영향을 미치도록 조종하지 않았다. 그냥 가까이 있는 문을 찾아서 가라고만 지시하였다.

Exyn 설립자이며 경험 많은 로봇공학자이자, 펜실바니아 대학교 공과대학 학과장인 비제이 쿠마르(Vijay Kumar)에 따르면, "드론이 주변환경을 이해하도록 만든 인공지능은 자육주행자동차나 지면에서만 돌아다니는 로봇보다 한단계 더 복잡하다"고 말한다.

드론이 마주치는 환경 자체가 3차원이기 때문이다. 단순히 교통신호를 따르거나 보행자나 가로수를 피하는 것보다 더 많은 기능이 필요하다. 드론은 인터넷이 연결되어 있지 않은, 지도도 없는 공간에서 장애물을 넘어가거나 피해가야 한다. 쿠마르는, 아울러 "드론은 모든 탑재물을 안고 날라야 한다. 자동차는 바퀴로 굴러가며 큰 배터리를 싣고 달릴 수 있다. 하지만 드론은 자신이 날라갈 수 있을 만큼 모든 전원을 안고가야 한다."고 지적한다.

쿠마르 교수의 원래 연구를 적응한 Exyn의 인공지능은 일반적인 DJI 모델로부터 더 복잡한 연구용이나 산업용 UAV까지 모든 종류의 무인비행장치에 사용할 수 있다. Exyn의 수석 엔지니어 제이슨 데레닉(Jason Derenick)은 기술의 기본 원리를 다음과 같이 설명한다. "우리는 다양한 스펙트럼의 다양한 센서를 융합하여, 드론으로 하여금 실시간으로 3차원 지도를 생성하게 한다. 우리는 상대적인 목표와 시작 지점만 제공한다. 하지만, 드론이 이륙하면 자신의 지도를 갱신하고 계획과 재계획 과정을 거치며 최종 목표에 도달한다." 

기술을 독립적으로 유지함으로써, Exyn 기술을 적용한 드론은 외부의 기반시설이나, 조종사가 없이도 임무를 완수할 수 있다. 앞으로 이 회사는 클라우드 기반의 자료를 통합하여 사용할 수 있다.

Exyn은 IP Goup의 지원을 받고 있으며, 실리콘밸리에 있는 Iris Automation이나 Area 17과 같은 스타트업이나, Menlo Park의 Skydio나 이스라엘의 Airobotics와 같이 사유 자율비행 소프트웨어를 탑재한 드론을 제작하는 회사의 경쟁을 받고 있다.

Exyn의 CEO이자 회장인 네이더 엘름(Nader Elm)은 Exyn의 인공지능을 채택할 경우, 드론에 새로운 용도를 부여하여, 안전하지 않거나 인간이 일하기 쉽지 않는 곳에 드론을 두입할 수 있을 것이라고 희망한다.

예를 들어, 네이더는 Exyn의 기술을 팔레트로 가득차있는 창고에서 드론이 목록을 파악하거나, 어두운 갱도 혹은 건설중인 빌등내에서 안전진단을 하거나 생산성을 측정하는 용도로 활용될 수 있다.

네이더씨는 "우리는 무엇보다 먼저 상업용으로 튼든하고 견실하게 만들어가면서 새로운 기능을 추가하는 등 기술을 진보시켜 나갈 것이다. 궁극적으로 우리는 하나의 드론에서 여러개의 협력하는 드론이 공통의 임무에서 함께 일하도록 만들고자 한다. 우리는 장애물 회피에 중점을 두고 있지만, 드론이 자신의 주변에 있는 여러가지 것들과 어떻게 상호작용을 하게 할 것인지를 생각하고 있다." 고 말한다.

===

원문 : https://techcrunch.com/2017/02/21/exyn-unveils-ai-to-help-drones-fly-autonomously-even-indoors-or-off-the-grid/

Posted by 푸른하늘 푸른하늘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타2008. 2. 2. 14:46
머... 군용입니다. 미 공군에서 개발했고, 모델명은 Wasp III, 휴대가능하고 아주 튼튼하답니다.

적군의 상황을 감시하는 용도입니다. 여러가지 카메라가 달려 있어서 사진을 찍는 즉시 본부로 전송을 해 준다고 하니 무선통신 기능도 있을테고요.

처음에 날릴 때는 손으로 날리면 되고요, 무선으로 조종도 할 수 있고, GPS가 달려 있어서 노선을 입력시켜두면 자율비행도 가능하다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다양한 기능이 있고 날개 길이가 총 72cm 인데도, 무게는 430그램뿐이 안된답니다. 자세한 내용은 여기에 들어가 보시면 됩니다.

다양한 종류의 센서가 탑재되어 있는 모양입니다. 대충 3-4개가 달려있는 모양인데, 자신이 없어서 그냥 복사해서 붙였습니다. 작동범위는 5km이고 45분간 날라다닐 수 있답니다.
Integrated Forward- and Side- Look EO Cameras,
Swappable Payloads, High-Resolution EO Camera with
Electronic Pan/Tilt/Zoom, IR Imager
====
제 예전 블로그에 멋진 소형 무인항공기(UAV), 그리고 KAIST 세계 최장 체공 무인항공기 개발
라는 글을 올렸었습니다. 이런 무인항공기에 관심을 갖는 이유는 이를 이용해서 산불이 났다던지하는 긴급한 상황에 현장파악을 하는데 매우 편리하기 때문입니다.

물론 이런 무인항공기를 이용해서 지도를 제작하기는 힘들겠지만, Pict'Earth같은 회사에서는 모형항공기로 지도를 제작하는 기술을 연구중이거든요. (참고 : 모형비행기로 항공사진촬영)

하여튼... 저런 비행기 하나 있으면 어디 놀러가서 비행기 날리고선 들어오는 사진들 하나씩 감상하면... 재미있게 보낼 수 있을텐데... 싶습니다.

민, 푸른하늘
(via : Slashgeo)

Posted by 푸른하늘 푸른하늘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