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어스/구글맵2008. 9. 2. 09:38
8월 28일자 구글 LatLong 블로그 소식입니다. 여러 사용자들이 레저활동을 하면서 만든 GPS 경로를 올리고 공유할 수 있는 사이트인 Wikiloc 사이트가 구글어스에 새로운 레이어로 등록되었다는 내용입니다.

Google Earth Blog에 따르면, 특히 이 사이트는 구글어스(Google Earth)나 구글맵(Google Maps)와 인터페이스가 잘된다고 하네요.

또한, 지난 4월 Tracks4Africa라는 레이어도 여러가지 GPS 궤적을 공유할 수 있는 사이트인데, 이번 Wikiloc 레이어는 전세계를 대상으로 하기 때문에, 엄청난 데이터가 축적될 것으로 생각된다고 합니다.

마치 파노라미오(Panoramio)가 구글어스 레이어가 됨으로써 사용자가 폭증했던 것과 유사하게 말입니다. 머... GPS를 가지고 다니는 사용자들이 많지 않기 때문에 Panoramio처럼 트래픽이 급증하지는 않겠지만요.

다음은 구글어스(GoogleEarth)에 들어가서 갤러리(Gallery) -> wikiloc 레이어만을 켰을 때, 우리나라 지역의 모습입니다. 우리나라에도 상당히 여러개가 등록되어 있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은 서울 중심부를 확대해서 아무거나 하나 클릭해 본 모습입니다. 이태원에 있는 크라운호텔 주변을 한바퀴 돈 GPS 궤적입니다. (빨간 동그라미를 친 "Display GPS track on the map"을 클릭하면 주황색으로 궤적이 나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 그림에서 보는 것처럼, 경로를 따라 높낮이의 변화도 나오고, 주변의 사진까지 볼 수 있습니다. 꽤 재미있게 만들어져 있네요.

그런데... 어느 지점에서 어느 방향으로 걸어간 것인지 잘 구분할 수가 없고, 사진을 찍은 지점이 정확히 어디인지 기록이 안되는 게 좀 아쉽네요. 사진을 클릭해 보면 바로 wikiloc 사이트로 연결되지만, 정확한 위치는 알 수 없습니다.

아래는 wikiloc 레이어와 파노라미오 레이어를 함께 켜본 모습입니다. 보시는 것처럼, 파노라미오의 사진과 wikiloc의 사진은 그냥 따로따로 놀고 있습니다. 아마도... 이번에 wikiloc 레이어가 구글어스에 추가되었으니, 다음번에는 wikiloc에 포함된 사진을 파노라미오와 연결한다던지, 사진을 찍은 위치를 함께 표시한다던지 하는 옵션이 추가될 것 같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아직까지 GPS가 기본 탑재되어 나오는 디지털카메라는 그다지 많지 않습니다. 컴팩트형 카메라에는 GPS가 달려있는 경우가 있지만(예 : Nikon P5000), 대부분의 경우 별도의 GPS 전용 악세서리를 달아서 사진에 위치태그를 붙이는 경우가 많습니다. (참고 : 정말 쉬운 사진에 위치태그 붙이기, 니콘의 GP-1)

이는 기본적으로 GPS의 전원소모가 극심하기 때문입니다. 전원을 1/100 만 소모하는 GPS 칩이 상용화된다면, 그때는 대부분의 디지털 카메라가 GPS를 기본적으로 탑재하고 나오지 않을까... 하고 기대하고 있습니다.

KISTI의 글로벌동향브리핑(GTB)에도 이 칩과 관련된 기사가 나왔습니다. 이 칩을 개발한 Air Semiconductor사는 "디지털 카메라 시장이 자사가 개발한 초저소비전력 GPS 수신용 IC의 매우 중요한 잠재 시장"으로 보고 있으며, "양산 예정은 2009년 가을로서 2009년 크리스마스 전까지는 이 칩을 장착한 각종 휴대기기가 시장에 나올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도 디카를 바꿔야 하는데, 아무래도 한 2년쯤 더 사용하다가 이 칩이 탑재된 디카가 나오면 바꾸는 쪽으로 심각하게 고려해 봐야겠네요.

민, 푸른하늘
====
http://google-latlong.blogspot.com/2008/08/gps-trails-in-google-earth.html
Thursday, August 28, 2008 at 10:50 AM
이번에 우리는 구글어스(Google Earth)의 갤러리(Gallery) 폴더에 새로운 레이어를 추가하였습니다. 스페인 회사인 Wikiloc에서는 나날이 성장하고 있는 사용자들이 제공하는, 다양한 레저활동 중 만들어진 GPS 궤적을 모아두고 있습니다. 이 레이어는 구글어스에 있는 GPS 경로를 표시해주는 것 뿐만 아니라, 총 거리, 최대 고도, 사용자들의 사진과 같은 개인적인 여행 정보까지 볼 수 있습니다. 살펴보면 무척 재미있을 뿐 더러 여행 계획 수립시에도 아주 도움이 됩니다.

피레네 산맥이나 안드레아 산맥에 있는 하이킹 코스를 탐험하는 건 매우 즐거운 경험입니다. 특히나, 3차원 지형이 지원되는 곳에서 경사방향으로 관찰할 수 있으니까요.


물로 놀러가는 게 더 좋은 분이라면 노르웨이 피요르드로 가서, 카약 코스나 지중해의 요트 탐험을 구경해 보실 수도 있습니다.


이외에도 빙벽 등반, 열기구, 행글라이딩, 동굴 탐사, 개썰매, 크로스칸추리 스키 등, 온갖 종류의 레저활동 정보를 찾으실 수 있습니다.


====
구글 LatLong 블로그 목록 : http://heomin61.tistory.com/6

Posted by 푸른하늘 푸른하늘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구글어스2008. 4. 11. 17:16
며칠전부터 구글어스에 새로운 레이어가 추가되었다는 글들이 여럿 눈에 띄었습니다. 일단 바쁘기도 하고, 구글 LatLong 블로그에도 나와 있겠거니 해서 신경을 쓰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오늘 구글 LatLong 블로그에서 밀린 글을 다 정리했는데, 르완다 학살사태에 대한 레이어와  뉴욕타임즈 뉴스 레이어가 추가되었다는 것 외에, 별달리 공지도 하지 않은 채 업데이트 된 레이어가 상당히 많다보니, 할 수 없이 새로 포스팅 하게 되었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Google Earth Blog에서는 "원래 구글어스는 2달 정도마다 한번씩 레이어를 한꺼번에 갱신했었는데, 이번부터는 필요할 때마다 레이어를 변경하는 것으로 정책을 바꾼 것 같다"고 합니다. 또한 레이어가 변경될 때 레이어의 순서도 변경되기도 한답니다. 이번엔 지형(Terrain) 레이어가 맨 위에 있다가 맨 아래로 내려갔고요.

이렇게 레이어가 자꾸 변경되다보니, Google Earth Blog를 쓰시는 Frank Taylor씨는 레이어를 검색할 수 있는 기능이 있었으면 좋겠다... 고 하네요. 뭐... 저도 레이어 검색기능은 있었으면 하는데... 이왕 이쪽을 손볼 거면 "단계별 항목"이라는 말을 바꿔줬으면... 합니다. Layer란 말은 정말 번역하기 힘들어서 지도, GIS 쪽에서 일하는 분들은 그냥 레이어라고 하는 게 일반적이거든요. "단계별 항목"... 이해는 되지만, 아직도 많이 생경합니다.

서론이 많이 길었네요.... 먼저 갤러리(Gallery) 폴더에 추가된 레이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Tracks4Africa : 아프리카 여행에 필요한 정보가 모아져 있는 레이어입니다. 아래 그림은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케이프타운 부근인데, 엄청나게 많은 정보가 있네요. 혹시 킬리만자로나, 세렝게티 같은 곳으로 여행을 떠나고 싶다면 정말 유용할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은 지구촌 바로알기(Global Awareness)폴더에 추가된 레이어입니다.
  • ARKive : BBC 자연 다큐멘터리를 보면 자주 등장하는 Sir David Attenborough 데이빗 아텐보우 경이 선정한, 멸종 위기에 처한 동물에 대한 비디오, 사진 등을 모아둔 레이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WaterAid : WaterAid는 "가난한 사람들에게 안전한 물과 교육을 제공함으로써 가난을 극복하게 하자"는 취지의 국제 자선단체입니다. 아시아 및 아프리카 지역에 식수 부족을 겪는 지역을 모아둔 레이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으로, 유엔 난민고등판무관실(UNHCR)에서 난민 수용소를 정리한 자료가 나왔습니다. 단, 레이어가 추가된 것은 아니고요, KML로만 나왔습니다. 다만, 우리나라에서도 한국경제 등 신문에서 기사화 되었네요. 아래는 이스라엘 주변입니다. 난민 수용소가 정말 많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상입니다.  좀 많죠? 갤러리(Gallery)에 포함된 2개의 레이어는 새로운/유용한 정보이고, 지구촌 바로알기에 포함된 레이어는 전쟁, 가난 등에 의해 고통을 받고 있는 사람들을 돕기 위한 국제 자선단체 들이 제작한 것들입니다. 구글어스 아웃리치 프로그램에 의해 제작된 것들이 대부분입니다.

Google Earth Design 블로그에 따르면, 구글 영국에서도 아웃리치 프로그램이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아웃리치(Outreach)는 비영리기관들의 활동을 구글어스를 통해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도와주는 프로그램이죠. 이제까지는 미국에만 지원되었는데, 우리나라 월드비전과 같은 기관들도 참여할 수 있는 길이 열리면 좋겠다... 싶네요.

민, 푸른하늘
(via Ogle Earth, Google Earth Blog)

Posted by 푸른하늘 푸른하늘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저는 다른것보다 우리나라의 맵 좀 어떻게 신경 써줬으면 감사하겠습니다.
    구글 맵을 활용하여 다양한것들을 구사해볼수 있을것 같은데..^^;

    2008.04.13 17:55 [ ADDR : EDIT/ DEL : REPLY ]